링크복사
코로나19 영향으로 강원랜드 매출이 급감하면서, 올해 폐광기금 발생액이 전무할 것으로 예상됩니다.

더불어민주당 신정훈 의원이 강원랜드로부터 제출받은 자료에 따르면, 올해 2분기 기준 법인세 차감전 순이익은 2천 9백34억원 결손으로, 아예 폐광기금 발생액이 없는 상황입니다.

신 의원은 "폐광기금은 위축된 폐광지역의 경제 활성화를 위해 쓰이는 돈"이라며, "코로나 인한 예외 상황이 발생한 만큼, 사내 유보금을 활용한 폐광지역 지원 방안을 적극 검토해야 한다"고 지적했습니다.

목록

PC 화면
Copyright @Gangwon No.1 Broadcasting.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