링크복사
강원도엔 아직 코로나19의 확진환자가 한명도 나오지 않았지만, 경제는 직격탄을 맞고 있습니다. 강원도가 위기 극복을 위한 특단의 대책을 추진하기로 했습니다.




이상 고온과 돼지열병에 코로나19까지 겹쳐 강원도 겨울 축제인 화천 산천어 축제가 어려움을 겪으면서 지역 경기도 바닥을 치고 있습니다.
공공부문을 중심으로 화천 돕기에 팔을 걷고 나섰습니다.




강릉시가 상습 침수 지역인 경포 일대에 대규모 습지 정원을 만들기로 했습니다. 수해도 막고 생태 관광지로도 활용할 계획입니다.


'제2경춘국도' 노선을 두고 갈등이 계속되면서 사업 추진만 더뎌지고 있습니다. 강원도의회가 춘천시안을 반영해야한다는 건의문을 채택해 정부와 정치권에 전달했습니다.

목록

PC 화면
Copyright @Gangwon No.1 Broadcasting. All rights Reserved.